金在中김재중-化妝화장

     

화장 같은 게 뭐라고 깊이도 생각도 하지 않았어

化妝這種事我從來就沒在意過

적어도 오늘 밤만큼은 아름다워지고 싶어

就算只有一點 至少今晚我想變得漂亮些

오늘 밤 나는말야 당신을 만나러 나가니까

因為今晚我阿 要出門去見你

마지막 마지막으로 만나러 갈 테니까

因為這是最後 最後一次去見你了


그동안 보냈었던 편지 다발은 내게 돌려주세요

這段時間我寄給你的那些信請還給我

누군가와 단둘이서 보는 것은 하지마요

請不要單獨地某個誰閱讀它們

슬프게 내 팽겨진 내 과거를 가슴에 품고 보니

哀傷地將我那被拋棄的過去裝在心中

눈에 익은 이 밤거릴 뛰어서 돌아가

奔跑在黑夜中這條熟悉的街道上回去

 

흐르지 마라 눈물아 가슴속에 멈춰라 

眼淚阿 別流下  停留在我的心中吧

흐르지 마라 눈물아 버스가 갈 때까지

眼淚阿 別流下  直到公車走了為止


바보였나 바보였나 바보였나 내자신

是傻子嗎 是傻子嗎 是傻子嗎 居然

날 사랑해 주었으면 생각했었다는 게

還想過了 要是我愛自己的話會怎麼樣

바보였나 바보였나 바보인 주제에 

是傻子嗎 是傻子嗎 這麼傻的主題

사랑받길 사랑받길 바라고있었다는 게

我居然期望著能夠被愛 能夠被愛

 

화장 같은 게 뭐라고 깊이도 생각도 하지 않았어

化妝這種事我從來就沒在意過

오늘 밤 나 죽어도 좋으니까 아름다워지고 싶어

今天晚上我死也無妨了所以我想要變漂亮

이럴 줄 알았다면 나 당신을 버리지는 않았을 텐데

早知如此的話 我是不會拋棄你的

마지막 마지막으로 너에게 기억되고 싶어

最後的最後 我想長存在你的腦海中

흐르지 마라 눈물아 가슴속에 멈춰라 

眼淚阿 別流下  停留在我的心中吧

흐르지 마라 눈물아 버스가 갈 때까지

眼淚阿 別流下  直到公車走了為止  

 

흐르지 마라 눈물아 가슴속에 멈춰라 

眼淚阿 別流下  停留在我的心中吧

흐르지 마라 눈물아 버스가 갈 때까지

眼淚阿 別流下  直到公車走了為止

 

바보였나 바보였나 바보였나 내자신

是傻子嗎 是傻子嗎 是傻子嗎 居然

날 사랑해 주었으면 생각했었다는 게

還想過了 要是我愛自己的話會怎麼樣

바보였나 바보였나 바보인 주제에 

是傻子嗎 是傻子嗎 這麼傻的主題

사랑받길 사랑받길 바라고있었다는 게

我居然期望著能夠被愛 能夠被愛

 

文章標籤
創作者介紹

不用錢的韓樂歌詞部落格

Miss.不用錢 發表在 痞客邦 PIXNET 留言(0) 人氣()